'유사역사학 환단고기 이유립' 태그의 글 목록

'유사역사학 환단고기 이유립'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9.03.14 유사역사학 환단고기의 저자 이유립 (3)

군부독재와 연결하려는 식민사학의 야비한 술책 <80년대 신군부와 유착한 환단고기 저자 이유립>

일제 식민사학을 신봉하는 유사역사학의 일방적 주장 - <환단고기의 저자 한암당 이유립 선생>

 

 

 

 

 

 

 

 

 

 

 

 

 

흔히 중국이 자국의 역사를 높이고 숨기고 과장해 역사를 왜곡하는 기술방식을 춘추필법이라고 말합니다.

그런데 중국의 춘추필법도 울고 갈 정도로 역사를 왜곡 조작하는 무리가 대한민국 역사학계를 움직이고 있습니다.

 

 

일제 조선총독부 조선사편수회는 우리의 역사 뿌리를 송두리째 파괴해 중국의 춘추필법이 감히 쫓아올 수 없 전인미답의 역사, 이른바 유사역사학을 만들었습니다. 현 주류 강단사학계는 식민사학의 비법을 그대로 전수하여 사용하고 있습니다.

 

 

일제 식민사학을 신봉하는 주류 강단사학계는 명실상부한 유사역사학의 적통적자입니다.

유사역사학계가 일방적으로 주장하는 『환단고기』의 저자 이유립 설은 100% 거짓말입니다.

 

 

 

 

 

 

 

 

 

 

『환단고기』는 1911년 운초 계연수 선생이 다섯 권의 책을 묶어 『환단고기』란 이름으로 편찬한 책입니다.

비록 유사역사학의 적통은 아니지만, 일제 식민사학을 추종하면서 유사역사학의 적통 흉내를 내는 윤통(閏統) 유사역사학 나팔수가 여럿 있습니다.

 

유사역사학의 나팔수 노릇을 하는 초록불의 잡학다식(이하 초잡식)2019년 2월 12일 자신이 애용하는 인터넷 신문에 팩트체커 <80년대 신군부와 유착한 환단고기의 저자 이유립>이란 글을 기고했습니다.

 

 

 

팩크체커는 국민을 기만하기 위한 조잡한 술수에 불과하며 초잡식이 사실 확인자로서 전혀 자질도 없다는 것을 단적으로 보여주고 있습니다.

 

초잡식은 2007년 9월 이정훈 동아일보 신동아 편집위원이 쓴 <계연수와 이유립을 찾아서> 내용을 인용했습니다.

 

 

 

 

 

 

 

 

 

 

초잡식의 지극히 불순한 의도는 인터넷 신문에 <80년대 신군부와 유착한 환단고기의 저자 이유립>이란 제목으로 기고한 내용에 여실히 나옵니다.

 

 

2007년 9월호 신동아에 <환단고기의 진실 - 계연수와 이유립을 찾아서>가 권말부록으로 실렸습니다.

초잡식은 이승만 정부 시절 구금 내용만 언급했는데, 『환단고기』를 대중화시킨 한암당 이유립 선생이 이승만 정부 때 이씨 왕조를 보존하자는 주장을 펼치다가 왕정주의자로 몰려 구금됐었고, 군사쿠데타가 일어난 해에도 예비검속에 걸려 한 차례 구금됐다고 나옵니다. 

 

 

신동아 기사에는 이유립 선생이 이승만 정부와 박정희 군사정부에 의해 두 차례 구금됐다고 나옵니다.

주로 인터넷을 통해 유사역사학 나팔수 노릇을 하는 초잡식은 『환단고기』의 저자가 이유립 선생이며, 1952년 7월 16일 자 경향신문 기사까지 그림 파일로 스크랩하고 한암당 이유립 선생이 관련된 기사 내용을 나름 자세하게 인터넷 신문에 기고했습니다.

 

굳이 육하원칙과 기승전결까지는 아니더라도 팩트체커라면 시작과 결말의 사실관계를 올바르게 전해 독자가 오해하는 일이 발생하지 않게 해야 합니다.

 

경향신문의 기사 제목은 <왕정복구를 몽상, 일당 8명을 검거 문초 중>으로 국가보안법 위반으로 이유립 선생을 포함해 8명 중 4명은 기소, 4명은 불기소됐다는 내용입니다.

 

 

 

 

 

 

 

 

 

 

유사역사학을 추종하는 초잡식이 거론한 <왕정복구를 몽상, 일당 8명을 검거 문초 중> 사건은 한암당 이유립 선생이 조총련의 지령을 받아 일본에 있던 영친왕을 국가 수령으로 받드는 왕정복구를 위해 소위 정치혁명민족협의회라는 지하조직을 만들어 활동하던 중 일망타진됐다는 기사입니다.

 

 

1952년 7월 16일 자 경향신문 기사 내용도 담당 검사는 사건 내용을 비밀에 부치고 있어 알 수 없었고, 단지 기자가 탄문한바에 의한 기사 내용입니다. 

 

 

지금은 그나마 조금 상황이 나아졌다고 하지만, 1948년 국가보안법이 제정된 이래 국가보안법 위반으로 기소되면 재판에서 무죄판결을 받는다는 것은 상상하기조차 어려운 일입니다. 국가보안법 위반은 군사정권을 포함한 소위 우익세력이 정권을 잡았을 때는 더더욱 심했습니다.

 

 

 

 

 

 

 

 

 

 

초잡식이 기고한 내용만 보면 유사역사학이 일방적으로 주장하는 『환단고기』의 저자 한암당 이유립 선생을 국가보안법을 위반한 범법자라는 뉘앙스를 독자에게 주려는 간악한 의도가 숨어 있습니다.

 

초잡식을 비롯하여 유사역사학계가 『환단고기』 저자라고 주장하는 한암당 이유립 선생의 사건만 해도 60여 년 전 사건이며 이미 종결된 사건입니다.

 

 

 

초잡식이 한암당 이유립 선생의 사건을 거론하려면 특정인이 실정법 위반으로 검찰이 기소했지만, 재판 과정에서 억울한 누명을 벗고 무혐의 처분을 받았다는 사실도 모두 기술해야 오해가 발생하지 않습니다.

 

『환단고기』의 편저자인 스승 운초 계연수 선생으로부터 『환단고기』를 전수받아 대중화시킨 한암당 이유립 선생에 대해 부정적인 이미지를 부각하기 위해 무혐의 처분을 받았다는 이야기를 쓰지 않았습니다. 초잡식이 또 어떤 변명을 댈지 자못 궁금해 집니다.

 

 

 

 

 

 

 

 

 

 

『환단고기』를 대중화한 한암당 이유립 선생은 1950년대 우리의 참역사를 찾고 민족의 정체성을 회복하려는 방편으로 잠시 정치에 관심을 가진 적이 있었습니다.

 

그러나 <왕정복구를 몽상, 일당 8명을 검거 문초 중> 사건을 겪은 이후 한암당 이유립 선생은 본인 때문에 주변인이 고초를 겪었고, 정치로 우리의 역사와 문화정신을 회복하는 길이 요원하다는 결론을 내리고 순수하게 우리 참역사와 문화를 찾는데 진력할 것을 결심했다고 합니다.

 

 

 

일제 식민사학을 하늘과 같이 떠받들고 사는 유사역사학이 『환단고기』의 저자라고 생떼를 쓰고 있는 한암당 이유립 선생 외 14명은 1961년 9월 5일 일본에 있던 영친왕에게 환국(還國)을 바라는 서신을 보냅니다.

 

"상지회 대표 이유립 등은 삼가 재계하고 백 번 절하면서 우리 황태자 영친왕 전하게 아룁니다.......... 중략..........

엎드려 절하건대 속히 환국의 계획을 결정하시어, 월나라 새와 기 땅의 말에게 기롱을 받지 마시고, 두견새의 원한을 만들지 마십시오. 삼가 죽음을 무릅쓰고 아룁니다." 단기 4294년(1961) 9월 5일

 

 

 

 

 

 

 

 

 

이승만 정권과 박정희 정권 때 국가보안법은 무소불위의 무시무시한 괴물로 작용했습니다.

더욱이 1960년 5월 16일 쿠데타로 정권을 잡은 박정희 정권은 서슬 퍼런 군사정권이었습니다.

 

한암당 이유립 선생은 이승만 정권 때 <왕정복구를 몽상, 일당 8명을 검거 문초 중> 기사처럼 국가보안법 위반으로 기소된 적이 있었습니다.

 

 

국가보안법은 이현령비현령이어서 『환단고기』를 대중화시킨 한암당 이유립 선생 외 14명이 죽음을 무릅쓰고 영친왕의 환국을 바라며 쓴 편지는 서슬 퍼런 군사정권 때도 전혀 문제가 되지 않았습니다.

 

한암당 이유립 선생은 좌익활동과 전혀 관계가 없지만, 단지 요주의 인물로 찍혀서 소위 예비검속으로 잠시 구금한 것뿐이었습니다. 

 

 

 

 

한韓문화 중심채널 STB 상생방송 홈페이지 바로가기

http://www.stb.co.kr/

 

 

 

 

 

 

 

 

 

 

 

 

 

 

 

 

 

 

 

 

 

 

Posted by 일신우일신 도생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버블프라이스 2019.03.14 04: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앗 어제에 이은 유사역사학 환단고기의 저자 이유립 선생의 이야기이군요? 덕분에 추가 내용을 잘보고 갑니다^^

  2. kangdante 2019.03.14 07: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역사가 아무리 승자의 독식이라 하지만
    요즘 우리나라 역사가 어디로 가고 있는지 궁금해집니다

  3. 죽풍 2019.03.14 23: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역사를 왜곡하는 기술방식인 춘추필법.
    오늘도 하나 배우고 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