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류 문명의 충돌' 태그의 글 목록

'인류 문명의 충돌'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7.04.19 오선위기는 인류 문명의 충돌과 후천개벽(3) (1)

오선위기(五仙圍碁) 도수(度數)는 인류의 거대한 시련 문명의 충돌과

새역사의 희망을 알리는 후천개벽(後天開闢) (3)

 

 

 

 

 

 

 

 

 

 

 

 

 

 

세상의 학자가 말한 작은 문명의 충돌

 

 

『문명의 충돌』 저자 새뮤얼 헌팅턴은 미국의 현실정치에 참여했고 하버드대학교 석좌 교수를 지낸 세계적인 석학입니다.

새뮤엘 헌팅턴이 1993년 논문으로 발표한 문명의 충돌을 1996년 책으로 출간되면서 세계적으로 큰 반향을 일으켰습니다.

 

 

『문명의 충돌』은 수천 년간 교류하며 지냈던 다양한 문명들이 미래에 충돌할 것이란 내용으로, 특히 서구와 이슬람, 그리고 중국의 동서양 문명이 문화와 전통, 종교 등의 차이로 충돌이 일어날 것이라고 예견하며 주목을 받았습니다. 

『문명의 충돌』은 학자와 독자들 사이에 서구 중심의 패권주의 시각에서 쓴 것이라고 논쟁을 불러왔던 책이기도 합니다. 

 

 

 

 

 

 

 

 

 

 

 

 

 

 

 

 『문명의 충돌』에서 새뮤얼 헌팅턴은 기독교(가톨릭, 개신교, 정교), 이슬람, 불교, 유교(한국은 유교 문명의 중국 주변국), 힌두교, 일본 신교 등 종교와 지역으로 문명을 세분화하였습니다.

 

 

1994년에 1차 북핵 위기가 발생했고, 새뮤얼 헌팅턴은 1992년 문명충돌론을 제기했고, 『문명의 충돌』은 1996년 출간되었습니다. 

세계적인 석학으로 불린 새뮤얼 헌팅턴은 북한의 핵문제(핵확산과 비핵화)로 미국과 일본, 중국과 러시아 등 세계 최고의 경제적 군사적 4대 강국이 견제와 대립의 힘겨루기를 하는 한반도가 지구촌 최고의 화약고가 될 수 있다는을 생각지도 못했습니다.

 

 

지구촌 분쟁 현장 중에서 다섯 신선이 바둑 두는 형상의 오선위기(五仙圍碁) 도수(度數)가 펼쳐지고 있는 한반도에서 문명이 충돌하면 공전절후의 빅이벤트가 벌어집니다.

 

 

 

 

 

 

 

 

 

 

 

 

 

 

 

오선위기(五仙圍碁) 도수로(度數)로 열린 대한민국, 북한, 미국, 일본, 중국, 러시아의 6자 회담은

새역사의 새 출발 후천개벽(後天開闢)을 알리는 신호탄 

 

 

 

증산 상제님께서는 선천 5만 년 상극의 질서 속에 생겨난 이념과 체제, 개인과 사회와 국가 간의 대립과 반목, 갈등과 투쟁, 그동안 억압받고 쌓이고 맺힌 원한 등 모든 것들의 시비를 오선위기 도수로 끌러낸다고 하셨습니다.

 

 

오선위기는 다섯 신선이 바둑두는 형상으로 주인은 한반도의 한韓민족입니다.

한반도는 인간이 만들어 낸 마지막 국가 운영체제 자본주의와 사회주의로 갈리면서 주인이 둘이 됐습니다.

그래서 바둑을 두는 두 사람과 훈수를 두는 두 사람을 더해서 오선위기가 6자회담이 된 것입니다.

 

 

 

 

 

 

 

 

하늘과 땅의 변화는 오운육기

지구는 5대양 6대주

인간 몸의 변화 오장육부

인류 문명사의 결론은 오선위기(6자회담)

 

 

 

 

동양 우주론에서 5는 생수(生數)의 마지막이며, 6은 성수(成數)의 시작입니다. 

5수(數)는 선천의 마지막 수(數)이며 선천을 주도하는 수(數, 5황극)이고, 6수(數)는 후천의 수(數)로서 후천 새역사의 새 출발을 의미합니다.

 

 

 

증산 상제님께서 100여 년 전 순창 회문산 오선위기 혈(穴)에서 천지공사(天地公事)를 보시고 오선위기 도수가 발동하면서 한반도의 대한민국, 북한, 그리고 미국, 일본, 중국, 러시아의 여섯 나라가 밀고 당기는 현재의 대립 구도가 만들어졌습니다.

 

 

현재의 한반도 정세가 마치 치킨게임 양상으로 치닫고 있다고 합니다.

한반도를 중심으로 지구촌 4대 강대국이 대립하고 있는 현재의 위기상황을 보고 지구촌 이곳저곳에서 지금 당장 큰일이 일어날 것처럼 말하지만, 절대 그런 일은 없습니다.

 

 

 

한반도는 마치 살얼음판을 걷듯 위태위태한 여리박빙(如履薄氷)의 상황이 한동안 이어질 것입니다.

그러나 오판이든 우발적이든 계획적이든 간에 언젠가는 반드시 문명의 대충돌, 선천 상극의 역사를 마감하는 빅이벤트가 일어납니다. 그것이 인류 문명이 대전환되는 후천개벽입니다.  

 

 

 

 

 

 

 

 

 

 

 

 

 

오선위기 구도로 돌아가는 북한 핵문제는 후천개벽(後天開闢)의 신호탄 

  

 

"천지에 변산처럼 커다란 불덩이가 있으니 그 불덩이가 나타나 구르면 너희들이 어떻게 살겠느냐."

(증산도 도전道典 5:227:4)

 

 

"만일 변산 같은 불덩이를 그냥 두면 전 세계가 재가 될 것이니라."

(증산도 도전道典 5:229:12)

 

 

"천지가 정한 법(法)이 어찌 틀리리오.

생각은 안 해 보고 자기 사담(私談)만 하는구나

남방(南方)에 불 묻은 것을 누가 알까.

변산 같은 불덩이를 그냥 두면 세계 인민 다 죽는다.

호남서신(湖南西神) 아니고는 내 일을 누가 알겠느냐.

나의 일은 폭을 못 잡느니라."

(증산도 도전道典 11:353)

 

 

 

 

 

 

 

 

 

 

 

 

 

오선위기: 문명의 대충돌의 거대한 시련과 새역사의 희망 후천개벽 - 선천과 후천의 통합

 

 

하루는 안내성이 "때는 언제 오나이까?" 하고 여쭈거늘

손가락을 하나씩 꼽았다가 새끼손가락을 펴 여섯을 세어 보이시며

"이것이 조화봉(造化棒)이다. 새끼손가락이 조화 낸다."

(증산도 도전道典 7:60:1~2)

 

 

 

 

 

정역팔괘(正易八卦)를 완성한 김일부 선생은 우주의 주재자 상제님께서 인간으로 강세하는 소식과 후천개벽이 오는 이치를 역(易)의 원리로 밝혀 놓으셨습니다.

 

오운육기(五運六氣)의 변화는 자연개벽이며, 문명의 충돌과 새로운 문명이 열리지구촌 문명개벽과 후천개벽을 극복하고 천지의 마음으로 살아가는 새역사의 주인공 인간개벽이 함께 이루어집니다.  

 

 

 

 

정역正易

포오함육(包五含六) 십퇴일진(十退一進)

포오함육은 5를 포함하면서 6을 함장(含藏)하고 있다는 것이며, 십퇴일진은 1태극(太極, 1수一水)이 십무극(無極, 10토十土)으로 무화(無化) 된 것을 말합니다.

 

 

선천은 5황극(皇極)이 분열을 주도하고, 후천은 6황극이 통일을 주도합니다.

분열과 통일로 순환하는 천지 변화의 큰 틀, 그 마디를 말한 것입니다.

포오함육은 하늘과 땅의 변화인 오운육기운동으로 포오함육의 5운(運)과 6기(氣)를 더하면 11이 됩니다.

 

 

우주는 1에서 10의 역(逆)의 과정과 10에서 1로 순(順)의 과정으로 분열과 통일 거듭하며 영원히 순환합니다.

십퇴일진(十退一進)은 10과 1이 만나는 것으로 우주의 목적인 11성도(十一成道)를 완성하여 우주의 꿈을 성취합니다.

 

 

 

 

 

 

 

 

 

 

 

 

 

 

 

천지의 이법에 의해 오선위기 도수(度數)가 반드시 6자 회담과 문명 대충돌의 과정을 거칩니다.

그래서 후천개벽은 험난한 시련이지만, 동시에 위대한 희망으로 새역사의 새 출발입니다. 

 

 

 

하늘과 땅의 변화를 일으키5운(運)과 6기(氣)는 천지간에 누구도 부정할 수 없는 천지의 이법(理法)입니다.

증산 상제님께서 지구촌 세계 신질서의 큰 틀을 짜신 오선위기 도수는 인류 문명의 충돌과 후천개벽의 상황으로 이어지는 세운(世運) 공사 입니다. 오선위기 도수는 세운(世運) 공사와 더불어 증산 상제님의 진리가 전개되는 도운(道運) 공사도 있습니다.

 

 

 

 

하늘과 땅의 변화가 완성되는 인사(人事), 즉 인류 역사에서는 오선위기의 진주(眞主, 진리의 주인), 인사(人事)의 주인공, 역사의 주인공이 오선위기 도수와 후천개벽을 주도하여 천지인(天地人) 삼계의 변화가 완성됩니다.

 

오선위기의 진주(眞主) 도수(度數)를 맡은 진리의 주인(진주眞主)은 증산 상제님 진리를 올바르고 참되게 세상에 펼치는 역사의 주인공입니다. 증산도는 진리의 주인을 모시고 증산 상제님의 진법(眞法, 참된 법)을 여는 진리의 종갓집으로 종통(宗統)입니다.

 

 

 

 

 

지구의 아버지 산(山) 순창 회문산 오선위기와

오선위기 도수(五仙圍碁 度數)가 실현되어 일어나는 인류 문명의 대충돌 사건 - (1)

http://gdlsg.tistory.com/1748

 

 

 

천하의 대명당 지구의 아버지 산(山) 순창 회문산 오선위기혈과 인류 문명의 대충돌 - (2)

http://gdlsg.tistory.com/1749

 

 

 

 

 

 

 

 

 

  

 

 

 

 

증산도 안경전 종도사님의 『개벽실제상황』 366p

 

 

오늘날 인류는 상극의 불(火)기운이 활화산처럼 타오르는 선천 여름의 마지막 시간대에 살고 있다.

 

증산 상제님의 화둔(火遁) 공사 말씀에서 '커다란 불덩어리'란 선천의 상극질서 아래에서 천고(千古)의 원한을 품게 된 원신(寃神)들이 토해내는 분노와 욕망, 인간 내면의 자기분열 같은 모든 불과 인간 역사 속의 모든 갈등의 불, 죽음의 불을 가리킨다.

이러한 불기운은 인간 문명을 파괴하고자 하는 무형의 살기로 존재하며, 핵무기와 같은 극단적인 대량살상 무기로 그 형체를 드러낸다.

 

 

 

한민족 가운데 누구도 남북전쟁의 비극을 원치 않는다.

그러나 이 선천 상극의 불기운으로 인해, 핵무기 등 모든 대량살상 무기의 폐기는 사실 강대국들의 어떤 평화적인 외교 노력이나 유엔 등 국제기구들의 협력으로도 불가능하다. 상씨름이 일어나지 않을 수 없는 요인이 이 화둔(火遁)도수에 있는 것이다.

 

 

증산 상제님은 불을 묻는 매화(埋火, 화둔)공사로서 선천 여름철의 거센 불기운을 타고 득세하는 화신(火神)들의 세력을 꺾어, 극한적인 상극의 대결 구도를 상생으로 전환시켰다.

상제님께서 북한의 핵 문제를 상씨름 막판의 주제로 걸어 놓으신 진정한 뜻이 바로 여기에 있다.

 

 

Posted by 일신우일신 도생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버블프라이스 2017.04.20 07: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 읽고갑니다.
    항상 건강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