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STB 상생방송

STB 상생방송 - 한민족의 역사와 문화 , 대외진출사 특별기획 역사특강.

by 일신우일신 도생 2013. 3. 26.

증산도 열어나가는 상생후천개벽 !

  

STB 특별기획 역사특강

 

 

 

 

 

* 민족사의 맥을 찾아서 박성수 교수

* 발해연안문명 한국고대문화의 기원 이형구 교수

* 인류문명의 뿌리, 동이 김선주 박사

* 일본 고대사와 한민족 김철수 박사

* 한문화의 뿌리를 찾아서 제갈태일 박사

* 일본속의 백제 홍윤기 교수

* 주대의 상제의식과 유학사상 배옥영 교수

* 천자의 제국 고구려 김병기 박사

* 한국 고대 조직사 이강식 교수

* 한민족의 해양활동과 대외진출사 윤명철 교수

 

 

 

 

 

동방의 조선은 본래 신교(神敎)의 종주국으로 상제님과 천지신명을 함께 받들어 온, 인류 제사 문화의 본고향이니라.

한민족은 환국-배달-조선의 삼성조시대가 지난 후 열국시대 이래 중국 한족(漢族)과 일본에 의한 상고(上古) 역사의 왜곡으로 민족사의 뿌리가 단절되어 그 상처가 심히 깊더니 상제님께서 원시반본(原始返本)의 도(道)로써 인류 역사의 뿌리를 바로잡고 병든 천지를 개벽(開闢)하여 인간과 신명을 구원하시기 위해 이 땅에 인간으로 강세하시니라. - 동방 한민족의 신교와 삼신 상제님

(증산도 도전 1편 1장)

 

 

단절된 역사, 말살된 민족혼!

 

단재 신채호 선생의 말처럼 우리 역사는 실로 ‘무정신의 역사’다.

고고학적 발굴로 고대사에 대한 일부 새로운 사실들이 밝혀지고 있지만 한민족 역사와 문화의 근본적인 복원은 전혀 이루어지지 못하고 있다. 지난 을유(1945)년, 일제가 원폭으로 패망하여 물러간 뒤에도 그들이 남긴 식민사학은 조선 땅에 그대로 남아 뿌리내렸고, 그 깊은 병독이 아직까지 치유되지 않고 있다.

 

그것은 식민사관에 물들어 한민족 고유의 정신세계, 역사관(신교문화)에 대한 기본 인식이 결여된 역사학자들이 오로지 실증적이고 유물론적인 연구태도만을 고집하는 데 가장 큰 원인이 있다. 신성문명의 황금시대였던 태고의 시원문화와 역사의 실체를 송두리째 상실한 한민족!

 

그런데 무엇보다 중요한 것은 그로 인해 ‘신교神敎와 상제문화’를 잃어버렸다는 점이다. 신교는 한민족 혼의 고향인 동시에 인류문화의 모태였다. 어떤 종교를 신앙하고 어떤 분야에서 어떤 일을 하든지, 반드시 자기 존재의 근본인 조상의 뿌리와 민족의 시원, 그리고 그들이 어떤 정신세계에서 살다 갔는가 하는 민족의 정통성을 명백하게 알아야만 한다. 그것이 자기 존재의 본질을 알고, 자신을 완성시키기 위해 무엇보다 선결해야 할 요건이다.

 

이제 한민족의 역사를 바로 세우고 인류 역사의 정의를 총체적으로 바로 잡아 그 원형을 되찾고 민족의 국통을 바로 세우기 위해 STB 상생방송국에서 그 첫걸음을 내딪고자 한다. 다가오는 2009년 기축년 새해에 방영될 프로그램을 통해서이다.

 

STB초청 역사특강은 각계의 지식인들을 초청해 우리의 뿌리 역사에서부터 왜곡된 기존의 한민족사를 바로잡아 시원사의 국통을 밝히고 우리 민족의 자긍심과 사명을 일깨워 줄 역사 강좌를 마련하고자 한다.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진리의 문은 언제나 열려있습니다.

진리의 해답을 꼭 찾으시기를 기원드립니다.

무료책신청 여기를 꾹 눌러주세요. ^_^

클릭 ->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