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트코로나 시대의 새로운 세계 질서

코로나바이러스19 팬데믹 이전과 코로나바이러스 팬데믹 이후

포스트 코로나 시대는 인류 문명이 대변혁 하면서 경험해보지 못한 새로운 세계 질서가 열린다.
















'개벽開闢'이란 창조와 혁신과 변혁 등을 상징하고 언제나 새로워지는 창조적 파괴로 새로운 세계가 열린다는 희망적인 언어입니다. '찰나'라는 미시의 순간에서부터 대우주가 돌아가는 거시적인 시간대에 이르기까지 개벽開闢을 통해 끊임없이 변화를 지속합니다.




매 순간, 하루 질서의 변화, 1년 사시(四時) 질서의 변화, 인생의 변화, 역사의 변화, 그리고 총체적인 인류 문명의 대전환, 즉 새로운 세계 질서로 들어가는 것도 개벽開闢입니다. 개벽開闢은 천지 만물이 끊임없이 변화하는 우주의 이치, 자연의 질서입니다.




포스트코로나 시대란 눈에 보이지도 않은 작은 바이러스가 지구촌을 뒤흔들면서 코로나19 바이러스 팬데믹이 선언된 이후 인류가 이제까지 경험해보지 못한 변화, 곧 인류의 새로운 세계 질서가 열린다는 의미입니다. '새로운 기준', '새로운 일상', '새로운 표준'이란 의미로 사용되는 '뉴노멀(New Normal)'도 '탈세계화', '언택트', '자국 우선주의'  등과 함께 포스트코로나 시대의 화두 중 하나입니다.













개인과 기업, 사회와 국가, 그리고 지구촌 모든 나라가 포스트코로나 시대를 준비하기 위해 분주하게 움직이고 있습니다.

그러나 지구촌 각 나라가 이제껏 경험해보지 못한 위기와 변화 앞에서 포스트코로나 시대를 극복하기 위해 애쓰면서 해결책과 방법을 모색하고 있지만, 어느 사람도 어떤 단체도 어떤 나라도 뚜렷한 해답을 찾지 못했고 제시하지 못하고 있습니다.




자연의 질서가 바뀌면서 인류 문명사를 송두리째 바꾸는 변화의 실체는 개벽開闢입니다.

개벽開闢의 본래 의미는 자연의 변화를 일컫지만, 인간이 주체가 되어 역사를 개척해가는 문명사에서 정의할 때는 새로운 나라를 건국하고, 새로운 나라에서 새 문화와 새로운 인간의 삶을 여는 것입니다.




포스트코로나 시대의 변화는 지금과는 전혀 다른 새로운 세계 질서가 열린다는 것을 일깨워주는 것입니다.

지구촌의 전문가들은 코로나19가 인류 사회 각 분야의 흐름을 완전히 바꿨을 가능성이 크기 때문에 절대 코로나19 이전으로는 돌아갈 수 없을 것이라고 했습니다. 새로운 세계 질서가 열리는 포스트코로나 시대는 인류 문명이 대변혁 하는 후천개벽後天開闢으로 가는 하나의 이정표입니다.














증산도 홈페이지 바로가기

http://www.jsd.or.kr/





STB 상생방송 홈페이지 바로가기

http://www.stb.co.kr/





STB 상생방송 유튜브 채널 바로가기

https://www.youtube.com/channel/UCuVqEvJ0OCKinqw1e9rCVew








Posted by 일신우일신 도생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저녁노을* 2020.05.30 04: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 보고 갑니다.
    즐거운 주말되세요^^

  2. _soyeon 2020.05.30 05: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정보 잘 보고갑니다 ㅎㅎ

  3. 가족바라기 2020.05.30 06: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유용한 포스팅 잘보고갑니다

  4. kangdante 2020.05.30 08: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개천 개인 개지가 되었으면 좋겠네요
    잘 보고 갑니다.. ^^

  5. Deborah 2020.05.30 08: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개벽에 대한 의미를 제대로 알아 갑니다.

  6. 맹모 일기 2020.05.30 13: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코로나 이전으로 되돌아 갈수없다는말
    미국에서도 전문가들이 심상챦게 그런 말을 흘리고 있어요

  7. 청결원 2020.05.30 16: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즐거운 주말 보내시고
    포스팅 잘 보고 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