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궁을가' 태그의 글 목록

이것이 개벽이다 상上 - 2부 대변혁(大變革)에 대한 동서고금의 메시지

2장 한민족의 선지자들과 비기(秘記)가 전하는 대변혁 소식

궁을가, 춘산채지가, 신교총화, 정감록이 전한 후천개벽 예언

 

 

 

 

 

 

 

 

 

 

 

 

 

사회와 국가, 그리고 더 나아가 지구촌질서가 근본적으로 완전히 바뀌는, 혁명적인 거대한 변화를 대변혁(大變革)이라고 합니다.

 

동서고금의 성자와 철인, 예지자들이 인류의 미래를 예언한 대변혁 예언은 지구촌의 대변혁을 넘어 우주 질서가 완전히 바뀌는 천지개벽(天地開闢) 사건, 즉 후천개벽 예언니다.

 

 

 

 

『신교총화』와 『정감록』, 『궁을가』와 『춘산채지가』에는 천지 비밀이 담겨있으며, 우리 한민족의 선지자들이 후손에게 남겨준 비기(秘記)입니다.

 

우리 선조들께서 전한 비기(秘記)에 나타난 인류의 미래 모습은 하늘과 땅의 질서가 바뀌면서 인간의 힘으로는 거스를 수 없는 거대한 천재지변과 함께 인류의 문명 대충돌로 인간의 생사가 일촉즉발의 상황으로 치닫는다는 것입니다.

 

 

 

 

 

 

 

 

 

 

 

 

이것이 개벽이다 상上 - 2부 대변혁에 대한 동서고금의 메시지

2장 한민족의 선지자들과 비기(秘記)가 전하는 개벽 소식

궁을가, 춘산채지가, 신교총화, 정감록에서 전한 후천개벽 예언

 

 

중심 내용 - 서양의 예지자들도구동성으로 인류 미래의 대변혁, 즉 후천개벽을 예언했습니다.

한민족의 선지자들과 예로부터 전해온 비기(秘記)는 서양의 개벽 예언보다 원리적이면서 구체적이고 포괄적입니다.

『신교총화』와 『정감록』 등의 비기(秘記)는 진위논쟁이 있지만, 『춘산채지가』와 북창 정렴 선생이 지은 『궁을가』의 메시지는 같습니다.

 

 

 

『궁을가』, 『춘산채지가』, 『신교총화』, 『정감록』 등에는 서양의 후천개벽 예언에서 볼 수 없었던 천지도수(天地度數)가 바뀌는 우주 변화의 원리, 인류 시원과 한민족의 역사와 문화, 유불선 기독교의 뿌리 신교, 조상과 자손의 문제 등이 나옵니다. 

 

더불어 미륵불이시며 천주님이신 상제님의 인간 강세, 천재지변과 문명 대충돌의 역사전쟁, 그리고 대병겁(팬더믹)과 인간을 구원하는 진리인간, 새 하늘 새 땅의 지상천국, 후천 대개벽 예언 등나옵니다.

 

 

 

 

 

 

 

 

 

 

 

 

이것이 개벽이다 상上 - 2부 대변혁에 대한 동서고금의 메시지

2장 한민족의 선지자들과 비기(秘記)가 전하는 개벽 소식

궁을가, 춘산채지, 신교총화, 정감록』에서 전한 후천개벽 예언

 

 

 

1. 신교총화神敎叢話

 

 

2. 정감록이 전하는 미륵존불 강림과 인류 심판

 

 

3. 북창 정렴 선생의 궁을가弓乙歌의 개벽 소식

 

 

4. 춘산채지가春山採芝歌의 구원 소식

 

 

★ 탄허 스님이 본 지구의 미래와 후천세계

 

 

 

 

 

 

 

 

 

 

 

 

증산도 홈페이지 바로 가기

http://www.jsd.or.kr/

 

 

 

신앙 상담 문의: 1577 - 1691

 

 

 

증산도 STB 상생방송 홈페이지 바로 가기

http://www.stb.co.kr/

 

 

 

 

 

 

 

 

 

 

 

 

이것이 개벽이다 개정판 서문

 

과연 이러한 대개벽에 대한 예언은 어떠한 과정을 거쳐 현실화되는가?

앞으로 오는 개벽은 세 벌 개벽(세 차례 개벽), 즉 남북상씨름과 3년 대병겁, 그리고 바다와 땅이 뒤바뀌는 지축정립의 순서를 거친다.

 

이 개벽의 상황 중에서 가장 두려우면서도 구원의 핵심문제로 예지 되어 온 것이 바로, 한반도를 가장 먼저 엄습하여 전 세계를 3년 동안 휩쓴다는 대병겁 소식이다.

 

 

 

한반도가 개벽상황의 시발처라는 이 소식에는 대단히 중요한 원리적인 이치가 담겨 있다.

곧 태초 이래 동방 조선의 역사 정신 속에 지금의 낡은 문명을 정리하고 새로운 문명의 문화를 여는 간도수(艮度數)의 섭리가 압축·투영되어 있는 것이다.

 

Posted by 일신우일신 도생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Deborah 2017.09.20 02: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 보고 가요. 늘 건강하시고 행복한 하루를 열어 가시길 바래요.

  2. 버블프라이스 2017.09.20 03: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늘은 "궁을가 춘산채지가 신교총화 정감록 후천개벽 예언"글 잘 읽고 갑니다.
    희망찬 수요일 하루 되시길 바래요-

  3. 청결원 2017.09.20 07: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늘 날이 너무 좋네요~
    좋은 하루 보내세요~

  4. 죽풍 2017.09.20 22: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늘과 땅이 새로운 변화의 질서로 변환하는 것에 인간의 역할이 필요하지 않을까 싶네요.
    오늘도 좋은 공부하고 갑니다. ^^

용호대사 정북창의 예언서 궁을가와 헬조선과 탈조선

 

 

 

 

 

 

 

 

 

 

 

 

부조리하고 불평등한 사회가 만든 인터넷 신조어 헬조선과 탈조선

 

 

눈만 뜨면 대한민국 정치, 종교, 경제, 회 등 이곳저곳에서 들려오는 부조리하고 불평등한 모습을 보고 지옥(hell) 같은 대한민국(조선)이라 하여 '헬조선'이란 인터넷 신조어가 만들어졌다.

 

 

'헬조선'은 본래 특정사이트에서 편향된 생각을 하는 사람이 지금의 대한민국 사회가 부조리와 불평등으로 너무 살기 어려울 정도의 지옥과 같아 희망을 찾아볼 수 없다는 의미와 일본 제국주의 식민사관을 옹호하고 일제의 영향으로 조선이 근대화됐다는 논리로 자조 섞인 자기 비하의 표현으로 처음에는 '헬조센'이란 말로 사용되다가 '헬조선'으로 바뀌었다.

 

 

 

 

 

 

 

 

 

 

 

 

대한민국의 특정 세력, 특정 단체, 특정 집단을 제외한 흙수저로 대변되는 무너진 중산층과 서민층의 상당수 이 시대 젊은이들은 미래를 꿈꿀 수조차 없이 3포 세대, 5포 세대, 7포 세대로 내몰리고 있다.

 

부와 권력의 대물림, 사회 양극화 심화 등은 대한민국의 청년세대가 사회에 대한 분노와 좌절, 절망의 슬픈 자화상이 '헬조선'이란 신조어를 만들어 냈다.

 

 

 

지옥과 같다는 '헬조선'의 시대상황은 결국 '헬조선'이 싫어서 대한민국을 떠나야 한다는 '탈조선'을 꿈꾸고 준비하는 사람들이 늘어나고 있는 실정이다. 

 

그러나 현실은 '탈조선'조차도 권력을 쥔 부모와 부(富)를 세습한 금수저를 물고 태어난 사람에게만 해당할 뿐 흙수저로 대변되는 사람에게는 꿈같은 이야기다.

 

 

 

 

 

 

 

 

 

 

 

 

입산(入山) 3일 만에 천하의 모든 일을 알았다는 조선 시대 대학자이며 대도인(大道人) 용호대사 정북창은 미래의 예언서 궁을가(弓乙歌)에서 후세 사람들에게 조국을 떠나지 말 것을 말하고 있다.

 

 

 

조국을 떠나지 마라.

 

 

애고 애고 저 백성아

간단 말이 어인 말고...

 

고국 본토 다 버리고

어느 강산 가려는가...

 

가고 가는 저 백성아

일가친척 어이할꼬

차시구복(此時九覆) 불원하니

천하태평(天下泰平) 절로 된다.

부모 처자 다 버리고

길지(吉地) 찾는 저 백성아

자고(自古) 창생 피난하여

기만 명이 살았던가...

 

일편수신(一片修身) 아니하고

가고 가면 살아날까...

 

 

 

우리 사회가 비록 헬조선의 현실이라 할지라도 탈조선은 하지 말 것을 500백 년 전 용호대사 정북창은 미래를 열어갈 이 시대의 젊은이들에게 강력하게 경고하고 있다. 

 

 

 

 

 

 

 

 

 

조선강산 명산이라...

 

사명당(四明堂)이 갱생하니 승평시대(乘平時代) 불원이라…

 

창생 도탄 없어진다. 포덕포화(布德布化)하는 때라…

 

대성지화(大聖之化) 돌아오니 궁을(弓乙) 노래 불러보자.

 

 

 

Posted by 일신우일신 도생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유라준 2016.06.26 07: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예, 여기를 떠나는 것이 해법이 아니라, 어떻게든 좀 더 좋게 개선을 해야겠죠.
    잘 보고 갑니다. 즐거운 주말 되세요.

  2. 죽풍 2016.06.26 10: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헬조선이 탈조선으로 이어지네요.
    잘 보고 갑니다. ^^

  3. ☆Unlimited☆ 2016.06.26 18: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 보고 갑니다

입산(入山) 3일(三日)에 시지천하사(始知天下事)

용호대사 북창 정렴(정북창)의 용호비결(북창비결)궁을가(弓乙歌)

 

 

 

 

 

 

 

 

 

 

 

 

 

조선 중기의 대학자이며 대도인(大道人) 북창 정렴(1506~1549), 용호대사 정북창은 지금의 충청남도 온양(아산) 사람이다.

현재의 아산 외암민속마을 바로 뒤쪽에 있는 설화산(雪華山)에 들어간 지 불과 3일 만에 유불선(儒佛仙)에 정통하였다 한다.

 

 

 

 

 

전설의 역사를 만든 천하의 귀재(鬼才) 용호대사(龍虎大師) 정북창

 

 

북창 정렴은 생이지지(生而知之), 즉 배우지 않고도 태어날 때부터 모든 것을 알았다고 전하나 그건 정북창이 타고난 능력과 재주가 타의 추종을 불허할 정도라 다소 과장된 측면이 있다고 보인다.

 

정북창은 태어나면서부터 영적(靈的)으로 뛰어났으며, 총명함과 뛰어난 자질로 자신이 갖춘 능력과 재주를 십분발휘하여 하늘 아래 모든 것을 안 무불통지(無不通知)한 천재이며 대학자요 대도인(大道人)이었다.

 

 

 

용호대사 정북창은 도(道)를 닦으러 산에 들어간 지 불과 3일 만에 천하의 모든 일을 알게 됐다고 전한다.

선가(禪家, 불교)의 육통법(六通法)을 시험해 보기 위해 사흘 동안 정관(靜觀) 하더니, 이로부터 배우지 않고 저절로 통하여 천 리 밖의 일도 생각만 일으키면 훤히 알게 되었다고 한다.

 

정북창은 어려서부터 뛰어난 재주를 바탕으로 천문, 지리, 음률, 수학, 한문, 복서, 의약과 외국어 등에도 능통했으며 귀신과 짐승의 소리도 알아들었다고 한다.

 

 

 

 

 

 

 

 

 

 

 

 

선가(仙家)의 수련서 용호비결과 미래 예언서 궁을가

 

 

 

용호대사 북창 정렴은 조선 시대 도가(道家, 도교) 내단(內丹) 사상, 즉 단학(丹學)의 중시조(中始祖) 또는 비조(鼻祖)로 평가받고 있다. 토정 이지함과 매월당 김시습과 함께 조선의 3대 기인(奇人)으로 불린다.

 

 

현재도 선가(仙家, 도교, 단학)에서는 필독서로 정북창이 저술한 최고의 신선술(神仙術) 수련서 용호비결(북창비결)과 미래 예언서 궁을가(弓乙歌)가 전한다. 궁을가(弓乙歌)는 천지의 운행 원리를 바탕으로 4·4조로 된 장편가사이며 4음보 1행으로 총 341행의 예언서이다.

 

 

 

 

음악과 무용의 담당 청이었던 장악원(掌樂院) 주부, 천문·지리·책력의 담당 청이었던 관상감(觀象監)과 의약과 치료 담당 청이었던 혜민서(惠民署)의 교수를 겸직할 정도로 여러 분야에서 뛰어난 역량을 발휘했다.

 

중종이 위독했을 때는 내의원에서 천하의 명의라고 천거할 정도였고, 인종이 위독했을 때도 직접 진찰할 정도였다.

 

 

성군(聖君)의 자질을 갖추었으나 재위 9개월 만에 붕어한 인종은 세자시절부터 공부방 병풍에 '우의정 정북창'이라 써놓고 조선을 이끌어갈 정승으로 마음으로 생각하고 있었다.

 

 

 

 

 

 

 

 

 

 

 

 

우암 송시열과 예송 논쟁으로 유명한 대학자 미수 허목 선생은 미수 기언(眉叟記言)에서 정북창을 다음과 같이 평하였다.

 

 

"정렴은 남과 더불어 말할 때에는 단 한마디라도 공자(孔子)의 학문에서 벗어난 적이 없으니, 이미 그 깨달음은 중(선禪)과 같고, 그 행적은 노자(老子)와 같았으나, 사람을 가르치는 데는 한결같이 성인(聖人)으로 종(宗)를 삼아서였을 것이다."

 

 

 

 

자신의 수명을 친구에게 떼어주고 44세의 짧은 생애를 마감한 대학자, 대도인(大道人) 용호대사 북창 정렴

정북창은 죽음에 이르러 스스로 자신의 죽음을 위로하는 만사(挽詞, 죽은 사람을 위해 쓴 글), 자만(自挽) 시(詩)를 남긴다.

 

 

일생독파만권서(一生讀破萬卷書) 일생 만 권의 책을 독파하고

일일음진천종주(一日飮盡天鍾酒) 하루에 천 잔 술을 마시었네.

 

고담복희이상사(高談伏羲以上事) 복희씨(伏羲氏, 5600년 전) 이전 일을 고고하게 담론하고

속설왕래불괘구(俗說往來不掛口) 속설은 입에도 담지 않았네.

 

안자삼십칭아성(顔子三十稱亞聖) 안자(顔子)는 삼십을 살아도 아성(亞聖)이라 불리었는데,

선생지수하기구(先生之壽何其久) 선생의 나이는 어찌 그리 길더뇨?

 

 

 

 

Posted by 일신우일신 도생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청결원 2016.06.25 06: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글 잘 보고 가네요~

  2. 유라준 2016.06.25 07: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대단한 사람이네요.
    잘 보고 갑니다. 오늘도 행복한 하루 되세요.

  3. 슈나우저 2016.06.25 10: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렵지만 좋은 내용이네요 ^ ^ 행복한 주말 되시길 바랍니닷!

  4. 훈잉 2016.06.25 11: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러고보니 오늘 625네요 ㅎㅎ..
    글 잘보고갑니다 즐거운하루보내세요~

  5. 죽풍 2016.06.26 10: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 몰랐던 정북창에 대해 알아 가네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