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STB 상생방송

증산도 도전 강해 팬데믹 병란개벽과 다가오는 상생의 새 시대

by 일신우일신 도생 2021. 8. 17.

우주의 계절이 여름우주에서 가을우주로 들어가는 환절기

천지의 질서가 상극에서 상생으로 대전환하는 가을개벽기 

증산도 <도전道典> 강해 2차

<팬데믹 병란개벽(病亂開闢)과 다가오는 상생의 새 시대>

 

 

 

 

 

 

오늘날의 인류는 지금껏 누구도 걸어가지 않은 길, 한 번도 가보지 않은 전인미답의 길을 걸어가고 있습니다. 지구촌 곳곳에서 일어나는 극심한 이상기후와 코로나19 팬데믹은 동시적으로 인류를 위협하면서 전대미문의 위기에 처해 있습니다. 코로나19 팬데믹과 손 쓸 수 없는 단계까지 가버린 기후변화가 전해주는 하늘의 메시지는 과연 무엇일까요?

 

 

현대 문명은 기후변화와 코로나19 팬데믹이라는 재앙적 위기 시대를 문명사적 대전환기라고 말합니다. 전 지구적 위기를 극복하고 상생의 새 시대로 들어가기 위해서는 문명의 대전환이 필요하다고 역설하지만, 정작 구체적인 해결책은 없습니다. 우리가 지구온난화로 인한 기후변화와 코로나19 바이러스 팬데믹이 발생하게 된 본질적인 이유와 극복하는 방법을 제대로 알기 위해서는 진리의 눈을 떠야 합니다.

 

 

 

 

 

 

특히 질병대란(疾病大亂)의 상황은 급선무 중에서도 급선무입니다. 코로나19 바이러스 팬데믹은 단순한 바이러스의 문제가 아니기 때문입니다. 현실적으로 감염병이 전 세계로 확산하면서 감염병 대유행이 된 것이지만, 그 이면에는 보이지 않는 손길이 크게 작용하고 있고, 현재의 코로나19 바이러스 감염병의 세계적 대유행은 시작에 불과하다는 것입니다.

 

 

증산도 <도전道典>은 천지 대자연의 질서가 바뀌면서 우주의 계절이 여름우주에서 가을우주로 들어가는 가을개벽기에 상생의 새 시대를 열어주시기 위해 인간으로 강세한 참하나님의 진리 원전입니다. 다시 말해 증산도 <도전道典>은 우주의 시작에서부터 현재, 그리고 인류가 맞이할 미래의 이야기를 담고 있는 우주의 문화원전, 새 시대의 진리 원전입니다.

 

 

 

 

 

 

천지 대자연의 질서가 상극에서 상생으로 전환하면서 가을우주로 들어갈 때는 자연과 문명과 인간 세상이 총체적으로 개벽하는 후천대개벽이 일어납니다. 오늘의 인류는 팬데믹 병란개벽의 시작에서 서서히 중심 상황으로 들어가고 있습니다. 여름우주에서 가을우주로, 성장 발전의 불(火)의 문명에서 결실과 성숙의 금(金)의 문명으로 넘어가는 하추교역기(夏秋交易期)입니다.

 

 

앞으로 자연개벽과 문명개벽과 인간개벽이 한데 어우러지면서 지금과는 비교할 수 없는 전대미문의 마지막 팬데믹이 지구촌을 엄습하게 됩니다. 후천대개벽의 상황에서 우리는 어떤 선택을 해야 하고, 그 생존의 길은 무엇인지 <특집 병란病亂 개벽문화 북콘서트 시즌3 - 팬데믹 병란개벽의 대세와 다가오는 상생의 새 시대> 강연을 통해 우주적 인간으로 다시 태어나는 소중한 시간이 되시기를 기원합니다.

 

 

 

 

 

특집 병란(病亂) 개벽문화 북콘서트 시즌3

후천문화원전 증산도 <도전道典> 강해 2차

<팬데믹 병란개벽(病亂開闢)과 다가오는 상생의 새 시대>

일시: 2021년 8월 29일 일요일 오후 2시

장소: 상생방송 공개홀

시청: STB 상생방송 생방송

        유튜브 '상생방송' 채널 생중계

        Zoom 송출

문의: 1577 - 1691

 

 

 

 

STB 상생방송 생방송(ON AIR)

https://www.stb.co.kr/app/live/

 

STB상생방송 온에어

 

www.stb.co.kr

 

유튜브 상생방송 채널

https://www.youtube.com/channel/UCuVqEvJ0OCKinqw1e9rCVew

 

상생방송STB

꿈과, 희망, 인류 신문명의 비전을 제시하는 한韓문화 중심채널 상생방송 홈페이지 stb.co.kr 증산도 홈페이지 jsd.or.kr 진리 및 신앙상담: 1577-1691 STB상생방송은 한국문화의 원형을 찾아 한국 케이

www.youtube.com

 

※ 본 행사는 정부의 코로나 방역 지침을 철저하게 준수하고, 현장참여는 제한됩니다.

댓글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