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증산도, 진리眞理

조상신은 언제나 나를 지켜주는 제1의 수호신과 보호신

by 일신우일신 도생 2021. 10. 5.

천상에 올라가서도 지상의 자손을 위해서만 살고 계신 선령님

만성 선령신(萬姓 先靈神)들이 60년 동안 공을 들여 타 내린 자손

증산도 근본 진리(眞理)

4-7. 조상신은 언제나 나를 지켜주는 제1의 수호신이며 보호신

 

 

 

 

 

 

 

우리나라 전래동화 중에는 은혜를 갚은 동물에 관한 이야기가 많습니다. 까치, 두꺼비, 호랑이 등 금수(禽獸)도 은혜를 갚는 것처럼 인간도 은혜를 받으면 반드시 보은(報恩)하는 것이 도리입니다. 은혜를 저버리거나 은혜를 원수로 갚을 때, 인간으로서 해서는 안 되는 언행, 윤리와 도덕을 내팽개친 행위를 할 때 '금수보다 못하다'라고 말합니다.

 

 

지상의 인간과 동물, 인간과 인간 사이에만 은혜와 보은 관계가 있는 것은 아닙니다. 나에게 은혜를 입은 사람의 조상님 또는 나의 조상님으로부터 은혜를 받은 사람이 죽어 신명(神明)이 되어 자손인 나에게 도움을 주는 신명을 보은신(報恩神)이라고 합니다. 보호신은 나와 조상님에게 받은 은혜에 상응하는 은혜를 갚는 신명입니다.

 

 

우주를 다스리시는 통치자 하나님이신 상제님께서는 "천지간에 가득 찬 것이 신(神)이니 풀잎 하나라도 신(神)이 떠나면 마르고 흙 바른 벽이라도 신(神)이 떠나면 무너지고, 손톱 밑에 가시 하나 드는 것도 신(神)이 들어서 되느니라. 신(神)이 없는 곳이 없고, 신(神)이 하지 않는 일이 없느니라."라고 말씀해 주셨습니다.

 

 

 

 

 

 

대우주의 모든 생명체뿐만 아니라 인간이 인위적으로 만든 집과 건물 등 구조물인 무생물에도 신(神)이 깃들어 있고, 아주 사소한 일에까지 신(神)이 개입한다는 말씀입니다. 현실에서 내가 혼자 있는 것처럼 보이지만, 모든 사람의 주위에는 보호신(保護神)으로서 언제나 나를 지켜주시는 조상신이 계십니다.

 

 

나에게 영적으로 도움을 주시는 지도령(指導靈), 나와 조상님으로부터 받은 은혜를 갚기 위해 도와주시는 보은신(報恩神)이 옆에 계십니다. 그뿐만 아니라 나와 조상신 때문에 원한을 맺어 나에게 해를 입히기 위해 호시탐탐 기회를 엿보고 있는 척신(隻神) 등 수많은 신명이 있고, 언제나 나를 지켜주시는 제1의 하나님이시며 수호신인 조상신도 있습니다.

 

 

증산도 안운산 태상종도사님께서는 "조상신은 신명계에 가서도 자손만을 위해 활동을 한다. 조상은 내 생명의 근원이며 뿌리다. 나를 살려주고, 나를 보호하는 건 자기 조상이다. 5천 년 전, 6천 년 전 수많은 조상신들이 자손을 위해 쫓아다니면서 감시하고 보호해준다."라고 말씀해주셨습니다.

 

 

 

 

 

 

"하늘이 사람을 낼 때는 무한한 공부를 들이나니 그러므로 모든 선령신들이 쓸 자손 하나씩 타내려고 60년 동안 공을 들여도 못 타내는 자도 많으니라."라고 증산 상제님의 말씀처럼 천상 조상신들의 지극 정성 끝에 이 세상에 내가 태어난 것입니다. 내가 이 세상에 태어난 은혜도 헤아릴 수 없을 만큼 넓고 큰데, 내가 바르고 잘 되기를 끊임없이 기도하고 옆에서 보호해 주십니다.

 

 

증산도 안경전 종도사님께서는 "가을은 뿌리가 으뜸이다. 가을철에는 내 뿌리가 하나님이다. 이번에는 이것을 모르면 가을개벽과 함께 사라진다. 조상님들은 언제나 나를 지켜주고 보호해주는 최상의 보호신이다. 그 조상 보호신은 성령(聖靈)이고 성신(聖神)이다. 조상님들은 내가 아플 때 와서 나를 가호해 주고 주문 읽어주고 돌봐주는 제1의 수호신이며 성령님이다."라고 말씀해 주셨습니다.

 

 

각자의 조상 선령님들은 내 생명을 창조하신 생명의 근원으로서 창조주이십니다. 내가 어려움에 부닥쳤을 때 보이지 않는 손길로 도와주시고 척신의 손길에서 보호해주시는 보호신입니다. 또한 세상의 수많은 사고와 재앙으로부터 나를 지켜주시는 제1의 수호신입니다.

 

 

 

 

<증산도 안운산 태상종도사님 대도말씀: 34회 인류문화의 결정체, 만사지萬事知 문화>

https://www.youtube.com/watch?v=MgL05qVd_IM&list=PLxx5mQ0XoZY1HUkSNbUTAQciFyKx6YhPG&index=34 

 

댓글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