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연두(시두 두창 마마) 바이러스 전염병 대유행(판데믹)

지구촌 전역에서 동시다발적으로 발생해 통제 불능 상태가 되는 전염병 대유행(판데믹 Pandemic)

역사상 가장 많은 인명을 앗아갔고 역사의 물줄기를 바꾼 전염병 천연두(시두, 두창, 마마) 바이러스

 

 

 

 

 

 

 

 

 

 

 

2009년 세계보건기구(WHO, 1948년 창설)는 1968년 홍콩에서 인플루엔자(홍콩 독감)가 발생한 이후 41년 만에 전염병 대유행(판데믹)을 선포했습니다.

 

 

세계보건기구 전염병 경보 단계는 1단계부터 6단계까지 이루어져 있으며, 마지막 6단계는 전 세계 전염병 대유행을 말합니다.

 

 

20세기와 21세기 들어 전염병 대유행(판데믹) 상황이 총 4차례 발생하면서 지구촌을 휩쓸며 인류를 위협했습니다.

약 5천만 명이 숨진 1918년 스페인 독감(우리나라에서 14만 명 사망한 무오 독감)은 세계보건기구가 창설 이전에 발생한 사건입니다.

 

 

 

 

 

 

 

 

 

1948년 창설된 세계보건기구가 창설된 이후 발생한 전염병 대유행은 약 200만 명이 숨진 1957년 아시아 독감, 약 100만 명이 숨진 1968년 홍콩 독감, 2009년 등 지구촌 전염병 대유행(판데믹)이 발생해 많은 인명이 희생됐습니다.

 

 

2009년 4월 미국과 멕시코에서 처음 발생한 인플루엔자의 경우는 세계보건기구가 전염병 대유행(판데믹) 상황인 6단계 경보를 선포하는 데까지 불과 2개월밖에 걸리지 않았습니다.

 

 

2010년 5월까지 약 1만여 명이 숨진 2009년 인플루엔자 전염병 대유행 사태는 지구촌 200여 개 나라로 빠르게 퍼졌습니다.

 

 

 

 

 

 

 

 

 

 

20세기와 21세기 지구촌을 강타한 전염병보다 더 무서운 전염병은 단연 천연두(시두, 두창, 마마)입니다.

세계보건기구는 1967년 이른바 '천연두박멸 프로젝트'를 통해 대대적으로 예방접종을 시행했습니다.

 

 

공식적으로 세계보건기구는 1977년 10월 26일 아프리카 소말리아에서 마지막 환자가 발생했다고 했으며, 1980년 5월 8일 천연두(시두, 두창, 마마) 바이러스가 지구촌에서 완전하게 사라졌다고 천연두 박멸을 공식적으로 선언했습니다.

 

 

세계보건기구가 나서기 이전까지만 해도 천연두(시두, 두창, 마마) 바이러스로 해마다 천만 명 이상의 환자가 지구촌 전역에서 발병했습니다. 30~40%에 이르는 천연두 치사율로 20세기만 해도 지구촌에서 천연두(시두, 두창, 마마) 바이러스로 2~3억 명 이상이 숨졌을 것으로 추정하고 있습니다.

 

 

 

 

 

 

 

 

근현대 들어 지구촌 전역에서 가장 많은 인명을 앗아간 것이 천연두(시두, 두창, 마마) 바이러스였지만, 아이러니하게도 가장 무서운 전염병인 천연두는 대유행(판데믹)이 선포된 적이 없습니다.

 

 

천연두가 독감(인플루엔자)처럼 나타났다 사라지는 전염병이 아니라 인류의 역사와 언제나 함께 했기 때문인지 모릅니다.

 

 

1980년 세계보건기구가 완전히 퇴치했다고 선언한 천연두 바이러스는 지구촌 강대국이 생물무기로 만들었습니다.

약 천연두 바이러스 생물학무기가 지구촌 어느 한 곳에서 사용된다고 하면 과거처럼 자연적인 전염병 대유행(판데믹) 발생이 아닙니다. 

 

 

 

 

 

 

 

 

과거와 비교할 수 없을 정도로 편중된 대도시 집단 거주와 국제적 교통망으로 순식간에 지구촌 전역에 문명적 전염병 대유행이 될 것입니다.

 

 

20세기와 21세기에 지구촌에서 대유행한 전염병과 그 이전에 지구촌에서 대유행한 흑사병, 폐결핵 등으로 희생된 인명을 모두 합쳐도 그동안 천연두(시두) 바이러스로 희생된 사람 숫자보다 적습니다.

 

 

천연두(시두, 두창, 마마) 바이러스는 단순히 가장 많은 인명이 희생된 전염병입니다.

천연두(시두, 두창, 마마) 바이러스가 인류 최초의 전염병으로 인류 역사와 같이한 전염병입니다.

또 천연두(시두, 두창, 마마) 바이러스는 인류 역사에 가장 큰향을 미친 전염병으로, 역사의 물줄기를 바꾼 무서운 전염병입니다.

 

 

 

 

 

 

 

 

 

 

【증산도 대학교 열린 강좌】

2회 - 다가오는 병란(病亂)을 대비하라!

 

 

 

 

 

 

 

 

 

증산도 홈페이지 바로가기

http://www.jsd.or.kr/

 

 

 

증산도 신앙 상담 문의: 1577 - 1691

 

 

 

증산도 STB 상생방송 홈페이지 바로가기

http://www.stb.co.kr/

 

 

 

 

Posted by 일신우일신 도생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버블프라이스 2019.04.03 04: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천연두(시두, 두창, 마마) 바이러스는 가장 많은 인명피해를 낸 전염병이군요? 정말 무섭습니다..

  2. kangdante 2019.04.03 07: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지구상 인류가 전쟁으로 감소하기도 하지만
    대질병으로 감소하기도 하는 것 같아요
    이제 다음은 어떤 재앙으로 인구를 감소시킬까요?..

  3. 죽풍 2019.04.03 22: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염병은 황제라는 직위도 아무 필요가 없군요.
    잘 보고 갑니다.